NEWS




엠에프씨, 기술특례상장 기술성평가 통과

2023-08-16 05:50:20 



|전문평가기관 SCI평가정보로부터 A등급 획득

| 하반기 코스닥 예비심사 청구 계획…TBFA 최초 결정화 등 차별화

| 원료의약품 소재 기업 기술특례상장 1호 도전


[데일리팜=이석준 기자]

원료의약품 전문기업 엠에프씨(대표 황성관)가 코스닥 기술특례상장을 위한 소부장 기술성평가를 통과했다.


업계에 따르면 엠에프씨는 지난 11일 전문평가기관 SCI평가정보로부터 A등급을 획득해 기술성 평가를 통과했다. 상장주관사는 하나증권으로 올 하반기 중 코스닥 예비심사를 청구할 계획이다. 엠에프씨가 상장하면 원료의약품 소재 기업으로서는 기술특례상장으로 기술력을 인정받아 상장하는 1호 기업이 된다.


코로나19 팬데믹을 겪으며 원료의약품 산업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글로벌 밸류 체인이 붕괴됐을 경우 국민 건강과 직결되기 때문이다. 현재도 코로나 영향으로 아세트아미노펜, 엘도스테인과 같은 감기약은 공급 부족을 겪고 있다. 미국 등 선진국은 원료의약품을 전략 물자의 하나로 관리해 인도, 중국 등에 생산을 의존하던 것을 우방국 또는 자국 생산으로 전환하고 있다.


2008년 설립된 엠에프씨는 원료의약품 분야에서 기술력이 뛰어난 기업으로 평가받는다. 대다수 원료의약품 회사는 해외 원료의약품을 수입, 판매하는 사업구조를 띄고 있다. 반면 엠에프씨 매출은 80% 이상이 직접 개발해 특허 또는 노하우로 관리하는 제품 매출로 구성됐다.


대표 제품 'TBFA'는 고지혈증치료제(피타바스타틴, 로수바스타틴)의 핵심 출발 소재로 세계 최초로 결정화에 성공했다. 고순도 제품을 국내 다수 제약사에 독점 공급하고 있다.


엠에프씨는 핵심 기술인 고순도 결정화 기술을 기반으로 기존 사업의 국내 및 해외 영업을 강화하는 한편 TM001과 같은 개량신약의 원료의약품 사업, 혁신신약의 원료의약품 사업, C(D)MO 사업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원료의약품 산업은 우수한 기술인력과 GMP생산시설이 확보돼야만 가능한 산업으로 선투자가 반드시 필요하다. 엠에프씨가 1인 창업 초기 부족한 자금력에도 현재까지 성장할 수 있었던 배경은 기술력에 있다"고 말했다.


이어 "기술 개발, 기술 개발을 통한 특허와 노하우 확보, 기술 이전을 통한 원료 공급권 확보 및 투자 유치 등의 과정으로 성장했다. 엠에프씨는 하반기 코스닥 상장예비심사 청구를 통해 기업공개(IPO)에 나설 전망이다. 상장 조달 자금은 개량신약 및 혁신신약의 원료의약품 사업 확대 그리고 해외 수출을 위한 공장 증설에 쓰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석준 기자 (wiviwivi@dailypharm.com)


[원문바로가기] 데일리팜


본사| 경기도 화성시 마도면 청원산단7길 35   Tel. 031-8059-8293    Fax. 031-8059-8295 

서울사무소 경기 과천시 과천대로7길 33 디테크타워  A동 1509호    Tel. 02-533-8293    Fax. 02-533-8297 

의약·소재 R&D센터 경기 과천시 과천대로7길 33 디테크타워  A동 1510호 

Contact Us contact@mfcglbal.co.kr